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요양병원 ´신체 억제대´의 안전한 사용을 위한 ´지침´ 마련 배포

  • 등록일 : 2013-12-24[최종수정일 : 2013-12-24]
  • 조회수 : 10048
  • 담당자 : 황영원
  • 담당부서 : 의료기관정책과

요양병원 ‘ 신체 억제대’ 의 안전한 사용을 위한 ‘ 지침’ 마련․배포

요양병원 입원환자의 안전과 인권보호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보건복지부(장관 문형표)는 의료기관평가인증원(원장 석승한),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회장 윤해영)와 공동으로 요양병원 입원환자의 안전과 인권 보호를 위한 ‘ 지침*’ 을 12월 24일 전국 요양병원과 전국 시․도(시군구 보건소)에 배포한다고 밝혔다.

* 붙임 : 「요양병원용 신체 억제대 사용감소를 위한 지침」참조

☞ 신체 억제대 : 전신 혹은 신체 일부분의 움직임을 제한할 때 사용되는 모든 수동적 방법이나 물리적 장치 및 기구

최근 일부 요양병원에서 발생하고 있는 신체 억제대의 오남용으로 노인환자들의 인권침해 논란이 일고 있어, 이를 해결하고자 ‘ 신체 억제대 사용감소를 위한 지침’ 을 마련*하였다.

* 보건의료분야 전문가 및 시민단체 등과 공동으로 신체 억제대 사용으로 인한 각종 문제점과 사례 등을 파악하여 실질적인 사용 지침을 마련

이번 지침에서 신체 억제대는 의사가 환자상태를 평가해서 생명유지 장치를 제거하는 등의 문제행동을 제한할 필요가 있는 경우에 한정해서 최소한의 시간만 사용하도록 하였다.

또한 안전한 신체 억제대 사용을 위해 의사의 처방(‘ 1일 1회’ 처방 원칙)을 토대로 환자(또는 보호자)에게 신체 억제대 사용 필요성에 대해 충분히 설명하고, 사전동의를 받도록 함으로써 환자의 권리를 보다 강화하였다.

아울러, 신체 억제대 사용 부작용을 예방하기 위하여 최소 2시간마다 환자상태를 관찰하고 욕창 발생 예방을 위한 체위변경을 시행하도록 하였다.

향후 보건복지부는 각 시․도를 통해 요양병원의 신체 억제대 오남용 사례가 없는지 등에 대한 지속적인 지도․점검을 수행할 예정이며,

의료기관평가인증원은 요양병원 인증조사 시에 이번 지침에 따라 안전하게 신체 억제대를 사용하고 있는지를 면밀하게 평가하여 인증여부에 반영할 예정이다.

또한,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는 회원병원들이 자율적으로 신체 억제대 사용을 줄이고 올바른 절차를 통해 최소한 사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유도해 나갈 예정이다.

보건복지부는 이번 지침을 통해 요양병원 직원들의 편의에 의해 신체 억제대가 사용되는 것을 미연에 방지하고, 환자의 신체적․정신적 건강상태의 안정을 담보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요양병원 ´신체 억제대´의 안전한 사용을 위한 ´지침´ 마련 배포"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