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 2013년 건강보험 진료환자수 58,121명 중 66%가 10대...

  • 등록일 : 2015-05-10[최종수정일 : 2015-05-11]
  • 조회수 : 12194
  • 담당자 : 곽동선
  • 담당부서 : 건강보험정책연구원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 2013년 건강보험 진료환자수 58,121명 중 66%가 10대...

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 ADHD) ☞ 주의산만, 과잉행동, 충동성을 주 증상으로 보이는 정신질환이며 대개 초기 아동기에 발병하여 만성적인 경과를 밟는 특징을 지님

① 2013년 건강보험 ‘ ADHD’ 진료환자수 5만 8천명

2009년∼2013년 5년간 10대 ADHD 환자의 연평균 증가율은 4.24%

10∼19세 남성이 여성보다 약 4배 많아...

2013년 건강보험진료비 지출은 2009년에 비해 49.5% 증가

② ADHD 치료는 통합적이고 심층적인 치료계획(약물치료, 부모교육, 행동치료, 사회기술훈련 등) 및 부모를 포함한 가족, 학교 선생님의 교육을 통한 치료적인 환경 조성이 중요!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이 2009∼2013년 건강보험진료비 지급자료를 분석하여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과다활동을 수반한 주의력결핍장애, F90.0)’ 로 인한 건강보험 진료인원이 2009∼2012년까지는 증가하였고 2013년에는 감소하였다.

* 이와 같은 감소현상은 2013년 4월 1일부로 적용된 보건복지부의 ‘ 정신건강의학과 외래상담 시 건강보험 청구절차 개선으로 인한 영향으로 추정된다.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과다활동을 수반한 주의력결핍장애, F90.0)’ 로 인한 건강보험 진료실인원은 2009년 5만1천명에서 2013년 5만8천명으로 약 6천2백명(12.06%)이 증가하였고, 연평균 증감률은 2.89%를 보였다.

이를 연령별로 보면 2009년∼2013년까지 5년간 10대 진료실인원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2013년에는 전체 환자 중 10대 환자가 38,307명으로 65.9%를 점유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연도별 건강보험 진료현황]

(단위 : 명, %)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연도별 건강보험 진료현황]
성별 2009년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연평균 증감률
51,865 54,147 58,233 62,768 58,121 2.89
9세 이하 18,267 17,782 18,150 19,290 16,679 -2.25
10대 32,447 34,970 38,126 40,989 38,307 4.24
20대 654 860 1,262 1,642 2,179 35.10
30대 212 249 380 475 588 29.05
40대 129 142 192 269 275 20.83
50대 이상 156 144 123 103 93 -12.13

【2009년 진료실인원 분포도】 【2013년 진료실인원 분포도】- 첨부파일 참조

‘ ADHD(F90.0)’ 의 인구 10만명당 실진료환자수는 2009년 대비 2013년 1.08배 (107명→116명, 연평균 증가율 2.17%) 증가하였다. - 이를 연령별로 보면 인구 10만명당 10대 실진료환자수는 2009년 대비 2013년 1.28배(501명→640명, 연평균 증가율 6.34%)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구 10만명당 연령별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진료현황(2013년)]

(단위 : 명)

[인구 10만명당 연령별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진료현황(2013년)]
구분 10대 미만 10대 20대 30대 40대 50대 이상
증감률 2.17 -0.88 6.34 37.18 30.38 20.16 -16.10
2009 107 379 501 9 3 3 1
2013 116 336 640 33 7 7 1

성별로 보면 2013년에 남성이 46,580명으로 여성 11,541명에 비해 약 4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고, 전체 ADHD 진료실인원 중 80.14%를 점유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연도별 건강보험 진료현황]

(단위 : 명, %)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연도별 건강보험 진료현황]
성별 2009년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연평균 증감률
전체 51,865 54,147 58,233 62,768 58,121 2.89
남성 41,759 43,565 46,633 50,195 46,580 2.77
여성 10,106 10,582 11,600 12,573 11,541 3.38

2013년 기준으로 ‘ ADHD’ 실진료환자수의 구성을 살펴보면, 10대 남자가 30,556명으로 52.57%를 차지하였고, 다음으로 10대 미만 남자가 23.73%(13,795명), 20대 남자가 2.80%(1,625명)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 ADHD(F90.0)’ 2013년 연령 및 성별 실진료환자수 현황]

(단위 : 명, %)

[‘ ADHD(F90.0)’ 2013년 연령 및 성별 실진료환자수 현황]
구분 10대 미만 10대 20대 30대 40대 50대 이상
남자 여자 남자 여자 남자 여자 남자 여자 남자 여자 남자 여자
실수진자수 58,121 13,795 2,884 30,556 7,751 1,625 554 413 175 148 127 33 41
점유율(%) 100 23.73 4.96 52.57 13.34 2.80 0.95 0.71 0.30 0.25 0.22 0.06 0.07

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ADHD) 건강보험 진료비 지출을 분석해본 결과, 연평균 증감률은 10.58%이고 2009년 대비 2013년 건강보험 진료비 지출은 49.5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ADHD(F90.0)’ 연도별 건강보험 진료비 지출]

(단위 : 원, %)

[‘ ADHD(F90.0)’ 연도별 건강보험 진료비 지출]
구분 2009 2010 2011 2012 2013 연평균 증감률
건강보험 진료비 25,677,343 30,578,338 35,712,088 39,641,075 38,386,984 10.58

차의과대학교 강남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서호석 교수는 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인 ‘ ADHD(F90.0)’ 증상 및 관리요령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설명하였다.

주요증상

'부주의', '과잉행동', '충동성'의 3가지 주요 증상으로 나타난다. ‘ 부주의’ 의 증상으로는 세부적인 면에 대해 면밀한 주의를 기울이지 못하고, 학업, 작업 등 여러 활동에서 부주의한 실수를 잘 저지른다. 어떤 일을 할 때 지속적으로 주의를 집중할 수 없고, 다른 사람의 말을 경청하지 못하고 외부 자극에 쉽게 산만해진다. 필요한 물건들을 잘 잃어버리고, 일상적인 활동을 잘 잊어버린다. '과잉행동' 증상으로는 가만히 앉아 있지 못하고 자리에 앉아도 안절부절못하며 몸을 꼼지락거리며 부산하다. 한 동작을 끝마치지 않고 다른 동작으로 옮겨가기도 하고 무언가에 쫓기는 것처럼 행동하고 지나치게 수다스럽다. ‘ 충동성’ 증상은 질문이 채 끝나기도 전에 성급하게 대답하고, 차례를 잘 기다리지 못하며 다른 사람의 활동을 참견하고 간섭하는 것 등이다.

원인

생물학적 원인으로는 활동과 주의집중을 조절하는 뇌 부위의 기능 저하, 신경전달물질의 불균형, 가족력 및 유전적인 경향과 연관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정 환경적 요인은 ADHD의 발병과 악화에 연관될 수 있는데, 환자 어머니의 임신 중 흡연, 음주, 약물 복용 및 학동기 이전의 납 등의 특정 독소의 노출과 인공색소와 식품보존제와 같은 음식첨가물 등이 과잉행동을 유발하는 것으로 여겨진다.

ADHD 남성환자가 여성환자보다 많은 이유는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았다.

치료 및 관리

ADHD에는 정신자극제 등의 약물치료가 효과적으로서 집중력, 기억력, 학습능력 등이 전반적으로 좋아지고, 주의 산만, 과잉 활동, 충동성은 감소된다.

ADHD는 아동기에 주로 발병하여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할 경우 청소년기 이후 성인기까지 지속되는 경우가 많다. ADHD 아동들은 여러 행동 문제, 학습 능력 저하 때문에 꾸중을 자주 듣고 문제아로 평가되고 또래에게 따돌림을 당하는 등 또래 관계 문제를 야기하여, 환아 스스로도 자신을 뭐든지 잘 못하는 아이로 생각하며 자신감을 잃는다. 따라서, 약물치료뿐만이 아니라 부모 교육, 행동 치료, 사회기술훈련 등을 포함한 통합적이고 심층적인 치료 계획을 세워야 하며, 부모를 포함한 가족, 학교의 선생님이 교육을 통해 치료적인 환경을 조성하는데 노력해야 한다.

ADHD 진료환자 증가 요인

현대 여성의 흡연, 음주가 늘어나면서 임신 중 흡연, 음주가 늘어날 수 있고, 대기 오염, 독성 물질 노출 등 환경 문제 증가와 음식첨가물의 섭취 증가 등이 ADHD 환자들의 증가와 관련이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 전문의 인터뷰 문의 : 강남차병원 홍보실 ☎ 031-881-7906

작성 기준

수진기준(진료실인원은 약국제외)

주상병(F90.0), 한방제외

질병코드는 한국표준질병사인분류(통계청)에 의함

건강보험 급여실적(의료급여 제외), 비급여 제외

본 자료는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자료에 근거한 자료이므로 실제유병자료와 는 차이가 있음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 2013년 건강보험 진료환자수 58,121명 중 66%가 10대..."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