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외과계열 교육상담료 개발을 위한 협의체 본격 운영

  • 등록일 : 2018-02-20[최종수정일 : 2018-02-21]
  • 조회수 : 2929
  • 담당자 : 조하진
  • 담당부서 : 보험급여과

외과 계열 교육상담료 개발을 위한 협의체 본격 운영
- 교육상담 활성화를 위한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보고(‘17.12) 후속조치 추진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환자의 다양한 질병 상태에 맞는 교육상담료* 활성화를 위하여 외과 계열 교육상담료 개발을 위한 협의체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 환자가 자신의 질환 및 치료과정을 이해하여 합병증 예방 등 자가관리를 할 수 있도록 교육‧상담을 실시한 경우 지급되는 수가

현행 교육상담료는 암, 심장질환 등 중증질환과 당뇨병, 고혈압 등 만성질환 위주(총 11개 질환 및 의학적 상태*)로 인정되고 있다.

* (급여 4개) 암환자, 심장질환, 장루·요루, 만성신부전
(비급여 7개) 당뇨병, 고혈압, 고지혈증, 재생불량성빈혈, 치태조절, 유전성대사장애질환, 난치성뇌전증

그간 내과계열은 지역사회 일차의료 시범사업 등을 통하여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 교육상담 중심으로 일부 논의를 진행해왔다.

외과계열도 질병 및 환자의 상태에 따라 기본적 진료행위와 별도로 체계적이고 구조화된 설명이 필요*한 경우가 있으나 이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는 미흡했다.

* 수술전후 환자의 의학적 관리 및 주의사항 등에 대한 교육, 통증치료를 위한 운동교육 등 환자의 상태에 따라 일시적·반복적으로 교육이 필요한 경우

이에 따라 외과계 교육상담의 필요를 파악하고, 특성에 맞는 교육상담료 모형을 개발하기 위하여 별도의 협의체를 운영하기로 했다.

협의체에서는 교육상담을 통해 환자의 자가관리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환자 상태에 대한 개선효과가 높아 교육상담이 우선적으로 필요한 분야를 적극적으로 발굴해나갈 예정이다.

협의체는 지난 2월 12일(월)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서울사무소에서 제1차 회의를 개최하고 본격적으로 논의를 시작했다.

제2차 회의는 3월초에 개최할 계획이며, 필요한 경우 올해 내 시범사업도 추진할 예정이다.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외과계열 교육상담료 개발을 위한 협의체 본격 운영"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