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제약산업 발전 중장기 기획단 착수회의 개최

  • 등록일 : 2022-05-12[최종수정일 : 2022-05-16]
  • 조회수 : 1077
  • 담당자 : 박소연
  • 담당부서 : 보건산업진흥과

제약산업 발전 중장기 기획단 착수회의 개최
「제3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종합계획(2023∼2027)」 수립을 위해 산업․연구계 전문가로 구성된 전략기획단 구성․운영-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5월 12일(목) 오후 3시 ‘제3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제약산업 중장기 전략기획단 착수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약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4조에 따라 정부는 제약산업 발전기반 조성 및 국제 경쟁력 강화를 촉진하기 위하여 5년 단위의 종합계획을 마련해야 한다.

이번에 수립하는 종합계획은 제도 시행(‘12년) 이후 세 번째 계획으로, 2023년에서 2027년까지 향후 5년간 제약·바이오산업 육성 정책의 중장기적 비전을 제시하고 종합적인 추진 전략을 제시하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종합계획에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하여 산업계·학계 전문가를 포함한 전략기획단(민관 공동단장:이형훈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 이병건 국제백신연구소 한국후원회 이사장)을 구성하였다.

전략기획단은 산업별(4개)·전략별(4개) 분과의 분과장 등으로 위촉하여 종합계획의 기본뱡향(비전, 목표, 전략)을 논의하고, 각 분과에서 논의된 세부 추진과제를 종합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 (산업분과) 합성, 바이오, 백신, 임상 / (전략분과) 제도·규제, 연구개발, 투자·수출, 인력·일자리
착수회의에서는 제2차 종합계획(2018~2022)의 추진성과를 공유하고, 전략기획단과 분과의 운영방안 등을 논의하였다.

제2차 종합계획의 주요 성과로는 국가신약개발사업(보건복지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산업통상자원부, 총 2조 원, ’21∼’30년) 등 국내 신약개발 촉진 등을 위한 정부와 민간의 연구개발 투자 확대*, 전주기 전문인력 양성**을 통한 제약·바이오산업 성장동력 확보 등이 제시되었다.

* (민관 연구개발 투자규모) (‘16년) 1조 6,777억 원 → (’21년) 3조 9,980억 원
** (생산&연구개발 전문인력) (‘16년) 43,966명 → (’21년 예측) 64,852명, 연평균 8.08% 증가

제3차 종합계획 수립을 위해 전략기획단은 월 1회 이상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며, 5~6월 중 산업분과를 먼저 운영하여 분야별 과제를 발굴하고, 그 후 전략별 분과에서 세부 실행계획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올 연말까지 전략기획단(분과 포함)을 운영하여 종합계획을 마련하고, 제약산업 육성·지원 위원회(위원장 : 보건복지부 장관)의 심의를 거쳐 올해 12월 경 제3차 종합계획을 발표할 계획이다.

이형훈 보건산업정책국장은 “제3차 종합계획을 수립하는 2022년은 코로나19라는 전환점을 넘어 바이오헬스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고 우리나라가 제약·바이오 강국으로 거듭나기 위한 중장기적 방향을 논의할 적절한 시기이다”라고 말하고,

“이번 종합계획은 수립 초기부터 학계와 산업계의 다양한 목소리를 수렴할 수 있는 기회를 열어둔 만큼, 산업·연구계가 적극 참여하여 산업 전망과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고, 기획단이 정책과제를 마련하여 위원회가 심의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라고 하였다.

<붙임> 1. 「제약산업 중장기 전략기획단」 착수회의 개요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제약산업 발전 중장기 기획단 착수회의 개최"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