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2014 국내 나눔실태 결과

  • 등록일 : 2015-04-29[최종수정일 : 2015-04-29]
  • 조회수 : 8249
  • 담당자 : 서명용
  • 담당부서 : 사회서비스일자리과

2014 국내 나눔실태 결과

’ 13년 기부총액은 12조4천9백억원으로 ’ 06년 8조1천4백억원에 비하여 1.5배 증가

GDP 대비 기부총액도 ’ 06년 0.84%에서 ’ 13년 0.87%로 증가

보건복지부(장관 : 문형표)는 국세통계연보, 사회조사 등 현재 가용 가능한 나눔 관련 통계 자료를 활용하여 2014 국내 나눔실태를 조사하고 그 결과를 발표하였다.

이번 나눔실태 조사는 국내 나눔에 대한 실태를 파악하고 나눔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실시하였으며,

나눔을 기부, 자원봉사, 생명나눔 등 3개 분야로 나누고, 각 분야별로 나눔의 규모, 국민적 인식과 태도, 특성 등을 중심으로 조사하였다.

이번 나눔 실태 조사결과, 우리나라의 기부 등 나눔은 전반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부총액은 ‘ 11년 11조1천5백억원에서 ‘ 13년 12조4천9백억원으로 증가하였고, 현금기부 참여자 1인당 평균 참여횟수도 ‘ 11년 6.2회에서 ’ 13년 6.5회로 0.3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부 참여율은 ‘ 09년 32.3%에서 ’ 11년 36.0%로 3.7%p가 증가하였으나 ‘ 13년은 34.5%로 다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부이유는 어려운 사람을 돕겠다는 목적이 가장 높았으며, 20대 보다는 40대가, 저학력보다는 고학력자가, 저소득자보다는 고소득자가 기부활동에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서는 사회지도층과 부유층의 모범적 기부증대가 필요하며, 기부금액의 투명한 운영이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원봉사 참여율은 ‘ 11년 17.6%에서 ’ 13년 17.7%로 증가하였고, ‘ 11년 1인당 참여 평균횟수 7.6회, 평균시간 26.9시간에 비해 ’ 13년 7.9회, 26.5시간으로 횟수는 0.3회 증가, 시간은 0.4시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남녀간 큰 차이는 없었으며, 연령별로는 10대가 가장 높고, 직업별로는 전문관리직과 사무직, 소득별로는 고소득자의 참여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장기 기증 뇌사자는 ‘ 11년 368명에서 ’ 13년 416명으로 증가, 뇌사자 장기 이식은 ‘ 11년 1,548건에서 ’ 13년 1,725건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장기별 이식 실태는 신장이 1,760건으로 가장 높고, 간, 안구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기부, 자원봉사 등 나눔을 실천하는 사람의 경우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삶에 대한 만족감이나 사회적 관계망, 긍정적인 정서경험 비율 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앞으로 관련 기관간 협조를 통해 나눔통계 생산의 신뢰성을 높이는 한편, 민간 나눔 활성화를 위한 지원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