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추천검색어
건강보험보장성강화
치매국가책임제
기초연금제도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 전략 수립한다

  • 등록일 : 2017-03-15[최종수정일 : 2017-03-16]
  • 조회수 : 4371
  • 담당자 : 박정환
  • 담당부서 : 보건산업정책과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 전략 수립한다

민·관 합동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단 출범

보건복지부(장관 정진엽)는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 확대를 목표로 추진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단」을 구성하고, 3월 16일(목) 첫 회의를 개최하였다.

* 붙임 1 :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단 구성(안)

추진단은 보건의료정책실장을 단장으로 행정자치부·미래창조과학부· 산업통상자원부 등 관계부처를 비롯하여,

보건의료 빅데이터를 보유·활용하고 있는 주요 공공기관*, 유관분야 학계·의료계·연구계 전문가 및 창업가 등(21명)으로 구성되었다.

*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립암센터, 국립보건연구원,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사회보장정보원,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등

또한 추진단 산하에 5개 분과위원회*를 구성하여,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 체계 마련, 활용 서비스 발굴, 데이터 연계구축 방안 마련, 정보보호 기술 확보, 국민소통 노력 등의 과제를 논의해 나가기로 했다.

* ➀ 총괄분과 ➁ 서비스개발분과 ➂ 데이터개방·연계분과 ➃ 정보보호·기술분과 ➄ 국민소통분과

빅데이터, 정보통신기술(ICT), 인공지능(AI) 등을 핵심요소로 하는 4차 산업혁명이 급속도로 진행되며, 빅데이터가 질병 극복과 건강 증진을 실현하기 위한 미래 보건의료 핵심기술로 부각되고 있고

영국, 미국 등 선진국은 진료의 질 향상, 보건의료 시스템 효율성 제고 등을 위해 국가차원의 데이터 로드맵을 마련하여 빅데이터 정책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에서,

* 英: “Power of Information”(데이터 활용을 통한 건강수준 향상을 위한 전략, ’12년)美: “Health Data Initiative”('10년) 발표 및 HealthData.gov를 통한 1,000개 데이터셋 제공

추진단은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전략을 수립하는 한편, 전문가 및 각 기관이 제기한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해결 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구성되었다.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전략 수립을 위해 민간전문가, 공공기관, 복지부 유관부서 등으로 구성된 분과위원회를 통해 다음의 사항을 집중 논의하기로 하였다.

첫째,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 체계 마련을 위해서 비전·목표·추진전략 등을 수립하고, 관련 법·제도 개선대책, 전문인력 양성방안, 전담 거버넌스 마련 등을 다룬다.

둘째, 건강증진·질병예방, 보건의료 가치향상, 미래 보건의료 설계 등 주요 방향성 아래 민·관 데이터 수요를 발굴하고 서비스 모델을 개발한다.

셋째, 데이터 연계구축 방안 마련을 위해 데이터 연계 원칙을 정하고, 연계 기관 및 대상 데이터, 연계표준 등을 결정한다.

넷째, 정보보호를 위해 비식별화 체계 구축 및 재식별 위험 방지를 위한 기술적인 과제들을 논의하고 구현 방식 등을 정한다.

다섯째, 빅데이터 공개·활용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대국민 아이디어 공모전 운영, 서포터즈·언론홍보 등의 방안을 마련한다.

보건복지부 김강립 보건의료정책실장은 “급속히 진전되고 있는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고, 국민건강 증진을 위해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전략을 조속히 수립할 필요가 있으며, 전략 수립 시 국민적 공감대 형성이 중요하므로 빅데이터 활용과 정보보호가 균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붙임>

  1.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단 구성(안)
  2. 제1회 ‘보건의료 빅데이터 추진단 회의’ 개최 계획
  3. 주요 기관별 보건의료 빅데이터 보유 현황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