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보다나은정부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국립마산병원-(주)큐리언트 결핵치료제 임상개발 협약 체결

  • 등록일 : 2018-01-31[최종수정일 : 2018-02-01]
  • 조회수 : 3085
  • 담당자 : 최용순
  • 담당부서 : 임상연구소

국립마산병원-(주)큐리언트 결핵치료제 임상개발 업무 협약 체결

국립마산병원(원장 김대연)과 혁신신약 개발 전문 바이오 벤처 큐리언트(대표 남기연)는 현재 개발 중인 국내 최초의 약제 내성 결핵 치료제 'Telacebec(Q203)'의 성공적인 임상시험 수행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1월 31일(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기업이 개발 중인 결핵신약의 글로벌 임상시험에 결핵전문병원인 국립마산병원의 임상연구 노하우를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립마산병원에는 Sirturo® 및 Deltyba® 임상시험에 참여한 연구진과 국가 결핵관리 사업에 필요한 임상연구소가 설치되어 있으며, 임상연구에 필수적인 생물안전3등급 연구시설(BL3)에 대한 국가인증 및 사용 허가를 확보하고 있다.

* 서튜러®와 델티바®는 다제내성결핵 신약으로 사전심사를 거쳐 난치성 결핵 환자들에게 사용되고 있음

국립마산병원 김대연 원장은 "임상연구소의 연구능력을 활용하여 결핵퇴치를 앞당길 수 있는 획기적인 신약의 국내 개발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연구중심 국립병원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고 말했다.

큐리언트 남기연 대표는 "결핵신약 개발 경험이 풍부한 국립마산병원 연구진과의 협력을 통하여 성공적인 약제 내성 결핵 치료제 ‘telacebec(Q203)’의 임상 개발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큐리언트의 Telacebec(Q203)은 기존의 결핵약들과는 다른 작용기전으로 내성결핵을 치료하는 혁신신약(First-in-Class)이다.

Telacebec(Q203)은 지난 2015년 12월 미국 FDA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되었고, 2013년 (재)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단장 묵현상)의 전임상 개발 지원과제로 선정되었다.

2015년 임상 1상 개발 지원과제로 선정되어 현재 미국 FDA 임상 허가를 바탕으로 임상 1B*를 진행하고 있으며, 연내 임상 2상 시험에 진입할 예정이다.

* 임상 1상 시험은 투여용량에 따라 A, B 로 구분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국립마산병원-(주)큐리언트 결핵치료제 임상개발 협약 체결"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