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강남구 소재 의료기관 이상증상자 발생 관련, 역학조사 진행 중

  • 등록일 : 2018-05-09[최종수정일 : 2018-05-10]
  • 조회수 : 2433
  • 담당자 : 김성순
  • 담당부서 : 위기대응총괄과

강남구 소재 의료기관 이상증상자 발생 관련, 역학조사 진행 중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5월 7일(월) 강남구 소재 의료기관에서 시술을 받은 다수의 환자에서 이상증상이 발생했다는 신고에 따라, 식품의약품안전처, 서울시청, 강남구보건소,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서울강남경찰청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원인 파악을 위한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해당 의료기관의 5월 7일 내원환자 29명을 대상으로 조사하였으며 그 중 20명*은 발열, 어지러움, 혈압 저하 등을 호소하였고 모두 프로포폴을 투여 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 중환자실(7명), 일반병실(9명), 응급실(1명), 퇴원(3명)

증상이 없는 9명 중 1명은 프로포폴을 투여 받았고, 8명은 투여 받지 않은 것으로 확인하였다.

질병관리본부는 주사제, 시술준비과정 등에 대해 해당 의료기관 종사자를 면담하고, 5월 7일 내원한 29명에 대한 의무기록을 검토하여 투약 현황 등을 조사하고 있다.

또한 해당 의료기관에서 사용한 개봉 주사제, 프로포폴, 주사기 등 총 41종의 검체를 채취하여 서울 보건환경연구원이 검사를 진행중이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까지 감염 또는 기타 사고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조사 중이며, 향후 서울강남경찰청 등 관계기관과 협조하여 정확한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강남구 소재 의료기관 이상증상자 발생 관련, 역학조사 진행 중"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