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정부·복지시설·기업이 힘을 합쳐 중증장애인 일자리 만든다!

  • 등록일 : 2019-04-10[최종수정일 : 2019-04-11]
  • 조회수 : 1297
  • 담당자 : 민선녀
  • 담당부서 : 장애인자립기반과

정부·복지시설·기업이 힘을 합쳐 중증장애인 일자리 만든다!
- 신세계티비쇼핑에 기부된 물품을 중증장애인이 상품화 작업, 밀알복지재단이 판매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4월 10일(수) 송파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신세계티비쇼핑(대표 김홍극), 사회복지법인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과 ‘장애인 일자리 창출 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였다.

기부캠페인을 통해 모은 기증품(의류·잡화·가전 등)을 중증장애인 일자리로 연결시키기 위해 기획된 이번 협력 사업에는 보건복지부와 홈쇼핑 채널 신세계티비쇼핑, 장애인직업재활시설 ‘굿윌스토어’ 운영법인 밀알복지재단이 함께 참여하였다.

신세계티비쇼핑은 홈쇼핑 채널(일일 이용자 약 20만 명)과 자사 온·오프라인 홍보망을 통한 물품기증 캠페인(‘Recycle, Our Shinsegae’)과 기증품 수거를 담당한다.

밀알복지재단은 이렇게 모아진 기증품을 전국 굿윌스토어(현재 6개소) 매장에서 분류·세척·정리·상품화하여 판매하는 과정을 통해 발달장애인 등 중증장애인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하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지방자치단체 및 한국장애인개발원(원장 최경숙)과 함께 사업을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이번 협력 사업을 통해 연간 5만여 건(물품 기준 약 85만 점)의 기증품이 모이고, 이를 통해 마련된 일감과 판매수익으로 100여 명의 중증장애인이 추가로 일자리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굿윌스토어 전국 매장에는 155명의 장애인이 근무하고 있으며 이중 중증장애인이 146명(94.2%)을 차지한다.

보건복지부 배병준 사회복지정책실장은 “기증품의 상품화를 매개로 한 이번 협업은 장애인의 일자리와 자립 지원은 물론 환경보전과 기부 문화 확산에도 도움이 될 일석삼조(一石三鳥)의 협력모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이번 협약을 계기로 다양한 방식의 장애인 일자리 협력모형이 다른 민간부문으로 확산되어 더 많은 중증장애인이 직업과 사회참여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특히, 영세 제조업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는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이 유통·서비스 등으로 품목을 다변화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참고>

  1. 장애인직업재활시설 개요
  2. 물품기증 캠페인 진행 개요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정부·복지시설·기업이 힘을 합쳐 중증장애인 일자리 만든다!"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