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불필요한 방사선 검사 줄이기 위한 영상진단 가이드라인 개발

  • 등록일 : 2019-10-22[최종수정일 : 2019-10-22]
  • 조회수 : 4356
  • 담당자 : 이정은
  • 담당부서 : 의료방사선과

불필요한 방사선 검사 줄이기 위한 영상진단 가이드라인 개발

질병관리본부, 영상검사 정당성 확보를 위한 영상진단 정당성 가이드라인 마련

가이드라인 활용을 통한 불필요한 환자 피폭 감소 기대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방사선 피폭을 수반하는 영상검사(이하 ‘영상검사’)가 꼭 필요한 경우에 실시되어 환자의 불필요한 피폭을 줄여 나갈 수 있도록 정책 연구 사업을 통해 영상진단 정당성 가이드라인(이하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 (2016~‘18) 환자 촬영종류별 영상진단 정당성 가이드라인 마련 (연구수행기관 : 대한영상의학회,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영상검사의 정당성 : 영상검사는 방사선에 의한 위해보다 이익이 클 경우에만 사용하는 것

가이드라인 마련을 통해 의료방사선의 적정 사용을 유도하고 불필요한 방사선 피폭으로부터 환자를 보호할 수 있도록 의료분야 중 12개 분과*에 대해 105개 핵심질문에 따른 202개 권고문을 설정하였다.

* 12개 분과: 갑상선, 근골격, 복부, 비뇨생식기, 소아, 신경두경부, 심장, 유방, 인터벤션, 치과, 핵의학, 흉부

가이드라인에서는 4단계의 권고등급 체계*를 마련하였으며 대상 검사의 상대적인 방사선량 정보를 기호**를 사용하여 알기 쉽게 표기하였다.

* 시행하는 것을 권고함(A), 조건부로 시행하는 것을 권고함(B), 시행하지 않는 것을 권고함(C), 권고 없음(I)

** : <1mSv, : 1~5mSv, : 5~10mSv, : >10mSv

가이드라인은 권고내용을 하나의 주제어(키워드)로 검색 시 혼란을 줄이기 위해 분과별로 가이드라인(파일)을 작성하여 활용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대한의사협회 등 관련 학·협회를 통해 가이드라인이 널리 활용되도록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영상진단 정당성 가이드라인 다운로드 절차 : 질병관리본부 누리집(www.cdc.go.kr)>정책정보>의료방사선 안전관리>의료방사선게시판> 분류: 교육 및 가이드라인

질병관리본부는 가이드라인의 핵심질문과 권고문을 지속적으로 확대·개발하여 적용범위를 넓혀 나갈 계획이다.

‘환자 촬영종류별 영상진단 정당성 가이드라인 마련_50개 핵심질문 추가’ 연구 수행 중(~‘20.1.)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의료방사선 피폭을 줄이기 위해서는 방사선 위해 및 안전관리에 대한 의료인의 인식이 매우 중요하며, 이번에 마련된 가이드라인이 꼭 필요한 경우에 적절한 영상검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참고> 12개 분과별 영상진단 정당성 가이드라인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불필요한 방사선 검사 줄이기 위한 영상진단 가이드라인 개발"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