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중앙치매센터’로 국립중앙의료원 선정

  • 등록일 : 2019-11-22[최종수정일 : 2019-11-25]
  • 조회수 : 2620
  • 담당자 : 김현철
  • 담당부서 : 치매정책과

‘중앙치매센터’로 국립중앙의료원 선정
- 치매연구사업, 치매 관련 교육·훈련, 홍보 및 인식개선, 치매안심센터 운영 지원 및 국내외 협력업무 등 역할 수행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11월 22일(금) 국가치매관리사업 지휘본부(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중앙치매센터’ 위탁운영 기관으로 국립중앙의료원을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중앙치매센터는 치매관리종합계획과 치매국가책임제에 따라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국가치매사업 내실화, 치매 연구수행 및 관련 컨텐츠 개발, 종사자 전문교육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 중앙치매센터 주요 업무(치매관리법 제16조)

  • 치매연구사업에 대한 국내외의 추세 및 수요예측
  • 치매연구사업 계획의 작성
  • 치매연구사업 과제의 공모·심의 및 선정
  • 치매연구사업 결과의 평가 및 활용
  • 재가치매환자 관리사업에 관련된 교육·훈련 및 지원 업무
  • 치매관리에 관한 홍보
  • 치매와 관련된 정보·통계의 수집·분석 및 제공
  • 치매와 관련된 국내외 협력
  • 치매의 예방·진단 및 치료 등에 관한 신기술의 개발 및 보급
  • 그밖에 치매와 관련하여 보건복지부장관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업무

또한 치매상담전화센터는 치매예방, 치매환자 관리 등에 대한 체계적인 정보 제공 및 치매환자 가족의 정서적 부담 완화를 위한 전문 상담을 제공한다.

* 치매상담전화센터는 중앙치매센터 위탁운영 기관이 운영

‘중앙치매센터’는 「의료법」제3조제2항제3호의 병원급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90일간(8.21~11.18)의 공모기간을 거친 후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심사위원회 심사를 통해 선정되었으며, 향후 3년간 위탁운영된다.

국립중앙의료원은 치매분야 진료·연구 업적이 풍부하고 공공보건의료체계의 구심점 위치라는 점에서 ‘중앙치매센터’ 운영기관 능력을 높이 평가받았다.

국립중앙의료원은 원내 유휴공간 활용 및 공간 재정비를 통해현 중앙치매센터 사용 공간 규모의 공간(약 200평)을 확보하고 필요 시 의료원 인근 지역 임대를 통해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곽숙영 노인정책관은 이번 국립중앙의료원 지정을 계기로 “치매국가책임제를 공공보건의료체계 안으로 흡수할 수 있게 된 점이 의미있다”고 전했다.

또한 “올해 안에 256개 모든 치매안심센터가 완전개소·운영됨에 따라 중앙치매센터가 광역치매센터 및 시군구 치매안심센터와 유기적인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치매국가책임제 내실화에 힘써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붙임> 중앙치매센터 및 치매상담전화센터 현황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중앙치매센터’로 국립중앙의료원 선정"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