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25~64세 생계급여 수급자의 근로·사업소득 30%까지 공제

  • 등록일 : 2019-12-17[최종수정일 : 2019-12-19]
  • 조회수 : 5635
  • 담당자 : 김희선
  • 담당부서 : 기초생활보장과

25~64세 생계급여 수급자의 근로·사업소득 30%까지 공제
- 국민기초생활 보장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 (12.17)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생계급여 수급자에 근로소득 30%까지 공제를 적용할 수 있는 내용의「국민기초생활 보장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12월 17일(화) 국무회의에서 의결되었다고 밝혔다.

이는 근로연령층(25~64세) 수급자(신청자 포함)에 대한 근로·사업소득 30% 공제안이 내년도 예산안에 반영(12.10. 국회 본회의 통과)됨에 따른 것이다.

특히, 그동안 근로·사업소득의 10%에 해당하는 금액까지 공제받을 수 있다는 규정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실제 공제 적용을 받지 못했던 이들에 대해 내년부터는 30%를 공제하게 됨에 따라,

기존 약 7만 가구의 생계급여 수준이 향상되고 약 2만7000가구가 새로 급여를 지원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 현행 학생·장애인·노인·24세 이하 수급자에 대해서는 이미 공제 시행 중임

개정된 시행령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학생·장애인·노인이 아닌 사람으로서 25세 이상인 수급자 등의 소득평가액을 산정할 때 종전에는 근로소득 및 사업소득의 100분의 10에 해당하는 금액까지만 공제할 수 있던 것을, 앞으로는 100분의 30에 해당하는 금액까지 공제할 수 있도록 함(안 제5조의2제11호)

보건복지부 노정훈 기초생활보장과장은 “내년부터 근로연령층 (25세~64세) 수급자에 대한 근로·사업소득 공제를 법 제정 이후 최초 적용을 통해 일하는 수급자에 대한 지원을 강화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라고 전했다.

<붙임>

  1. 기초생활보장 제도 개요 및 수급자 선정 기준
  2. 주요 용어 정리
  3. 연도별 급여 선정 기준

<별첨> 국민기초생활 보장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25~64세 생계급여 수급자의 근로·사업소득 30%까지 공제"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