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월 최대 30만 원 받는 장애인연금<기초급여액> 수급자 확대된다

  • 등록일 : 2020-01-19[최종수정일 : 2020-01-23]
  • 조회수 : 2414
  • 담당자 : 박성정
  • 담당부서 : 장애인자립기반과

월 최대 30만 원 받는 장애인연금<기초급여액> 수급자 확대된다

올해 주거․교육급여 수급자와 차상위계층까지, 2021년엔 모든 수급자로 확대

물가상승률 반영해 인상된 장애인연금 1.20 첫 지급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1월 9일 국회에서 의결된 「장애인연금법」 개정내용이 반영된 장애인연금을 1월 20일(월) 첫 지급한다고 밝혔다.

법 개정에 따라, 월 최대 30만 원의 장애인연금 기초급여액을 받는 장애인을 종전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에서 2020년부터 주거·교육급여 수급자와 차상위계층까지로 확대하였고, 2021년에는 모든 장애인연금 수급자로 확대한다.

  • 아울러 물가상승률을 반영하여 기초급여액을 인상하는 시기도 4월에서 1월로 조정하여 장애인연금을 지급한다.

이를 통해, 올해 1월부터 약 19만 명*이 월 최대 30만 원의 혜택을 받게 되었고, 그 외 수급자들의 기초급여액**도 물가상승률이 반영된 월 최대 25만4760원을 받게 되었다.

  • 월 최대 30만 원 지급 대상(’20년 예산 기준):’19년 17만1000명 → ’20년 18만7000명(1만6000명에게 월 5만 원 추가 지원)
  • 기초급여액: ’19.4월 25만3750원 → ’20.1월 25만4760원

보건복지부 김승일 장애인자립기반과장은 “2020년 1월부터 보다 많은 중증장애인분들이 인상된 장애인연금을 수급하게 되어 중증장애인의 소득보장 및 생활안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붙임 >

  1. 장애인연금 개요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월 최대 30만 원 받는 장애인연금<기초급여액> 수급자 확대된다"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