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취약지에서 운영 중인 분만산부인과의 운영난 덜어준다

  • 등록일 : 2020-02-17[최종수정일 : 2020-02-18]
  • 조회수 : 3200
  • 담당자 : 김동명
  • 담당부서 : 공공의료과

취약지에서 운영 중인 분만산부인과의 운영난 덜어준다
- ’20년 신규사업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지 분만기관 3개소에 연간 5억 원 지원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분만산부인과 운영에 어려움이 있는 지역을 선정하여 지원하기로 하고, 2월 17일(월)부터 대상 지역을 공모(’20.2.17~2.26) 한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2008년부터 인근에 분만 가능한 산부인과가 없는 지역을 분만취약지로 지정하고, 산부인과 설치·운영 비용을 지원하는 분만취약지 지원 사업을 매년 실시해 오고 있다.

올해는 이와 더불어 지역 내 분만산부인과가 1개소에 불과하고 출생아 감소 등으로 분만취약지가 될 우려가 있는 잠재적 분만취약지 중 3개소를 추가 선정하여 분만산부인과 운영비를 연간 5억 원씩 지원할 계획이다.

※ 잠재 분만취약지 선정기준 : ①과 ② 모두 충족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예방 의료기관 행동수칙 >

  1. 분만취약지에 준하는 지역(분만취약지 기준* 중 1개만 충족 또는 배경 가임인구 부족)이면서,
    * 분만취약지
    ㉠ 분만실까지 접근이 60분 내로 가능하지 않은 가임인구 비율이 30% 이상이면서,
    ㉡ 분만실까지 60분 내 이동하여 의료이용한 비율이 30% 미만인 지역
  2. 지역 내 분만실이 1개소이며, 해당 분만실 제외 시 분만취약지가 될 수 있는 지역

한편, 보건복지부는 2020년 분만취약지로 33개 지방자치단체를 지정하였으며, 이중 강원 양구군, 철원군 및 경북 영천시는 분만산부인과 설치를 지원 중인 지역으로 올해 내 분만산부인과가 새로 문을 열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정준섭 공공의료과장은 “앞으로도 분만취약지에 분만산부인과를 새로 설치하는 경우에 시설·장비비와 운영비를 지원하고, 분만취약지로 전환될 우려가 있는 지역은 기존 분만산부인과에 운영비를 지원하는 등 분만취약지 지원사업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 붙임 >

  1. 2020년 분만취약지 현황(33개)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취약지에서 운영 중인 분만산부인과의 운영난 덜어준다"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