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이젠 뒤집잔! 술과 거리두기 #즐거움이 더 가까워집니다.

  • 등록일 : 2021-02-25[최종수정일 : 2021-02-25]
  • 조회수 : 1041
  • 담당자 : 김준범
  • 담당부서 : 건강증진과

이젠 뒤집잔! 술과 거리두기 #즐거움이 더 가까워집니다.
- 보건복지부, 절주 공익광고 ‘술과 거리두기 #즐거움이 더 가까워집니다.’ 공개(2.25.) -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2월 25일(목) 음주폐해 예방 홍보를 위한 절주 공익광고를 전국적으로 송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절주 공익광고는 ‘술과 거리두기’를 표어(slogan, 슬로건)로 하여 혼술·홈술 대신 혼쿡·혼팜·혼플·홈트*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일상생활의 즐거움을 높이자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 (혼쿡) 혼자서 요리하기, (혼팜) 혼자서 식물키우기, (혼플) 혼자서 악기 연주하기, (홈트) 집에서 운동하기

절주 공익광고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혼술·홈술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음주 대신 요리, 운동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즐겁게 개인 여가 시간을 보내는 사람들의 모습을 표현하였다.

2020년 9월,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실시한 「코로나19 이후 음주경험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중 46.5%가 ‘혼자 또는 소규모로 마시는 경우가 늘었다’라고 답했으며, 48.2%는 ‘집에서 음주하는 횟수가 늘었다’라고 답하여 코로나19 이후 혼술·홈술의 증가가 확인되었다.

* (조사대상) 절주서포터즈 SNS 계정 접속자 중 코로나19 이후 음주 관련 문항 응답자 1,624명

(조사기간) ’20.9.14.~’20.9.21.

- 혼술·홈술은 술 자체에만 집중하게 만들고, 습관적인 음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음주량 증가의 위험이 있다.

이에 광고는 코로나19로 혼자만의 시간이 많아져 몸과 마음이 지친 상황에서도 건강한 일상을 위해서 음주 대신 요리하기, 식물 기르기, 악기 연주하기, 집에서 운동하기 등 여러 가지 활동을 즐겁게 할 수 있다는 것을 표현하였다.

또한, 술과 거리를 두면 즐거움이 더 가까워진다는 것을 표현하기 위해 술잔을 뒤집으면서(뒤집잔*), 카메라 앵글도 함께 돌아가고 조명이 밝아지며 혼자서 다른 활동을 하는 상황으로 바뀌는 반전 기법을 사용하였다.

* (뒤집잔) 술자리·모임, 혼술·홈술 시 술잔 뒤집기 실천을 의미

이번 절주 공익광고는 2월 25일(목)부터 3월 31일(수)까지 약 한 달간 지상파를 비롯하여 케이블 및 종합편성 채널, 디지털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또한, 광고 영상은 2월 25일(목)부터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유튜브 채널, 절주온 누리집 등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 보건복지부 유튜브(www.youtube.com/mohwpr),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유튜브(www.youtube.com/한국건강증진개발원), 절주온 누리집(www.khealth.or.kr/alcoholstop)

보건복지부 이윤신 건강증진과장은 “코로나19로 국민들 모두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시는 상황이다. 이번 공익광고를 통해 음주가 아닌 몸과 마음의 건강을 챙기는 방법으로 여가 시간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붙임> 광고 영상 주요 이미지

<별첨> 광고물 영상파일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이젠 뒤집잔! 술과 거리두기 #즐거움이 더 가까워집니다."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