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노인일자리, 방역현장 적극 지원 나선다.

  • 등록일 : 2022-01-16[최종수정일 : 2022-01-18]
  • 조회수 : 1656
  • 담당자 : 강선명
  • 담당부서 : 노인지원과

노인일자리, 방역현장 적극 지원 나선다.
- 재택치료 키트, 자가격리 물품 점검 및 배달 업무 등을 통해 방역현장 업무부담 경감과 지역사회 안전에 기여-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2022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통해 재택치료키트, 자가격리 물품 점검 및 배달 업무 등 방역현장을 지원하는 노인일자리 ‘방역지원 사업단’(이하 ‘사업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업단’은 재택치료를 원칙으로 하도록 코로나 19 대응체계를 전환함에 따라 재택치료자·자가격리자*가 증가하여 일선 방역현장의 과중한 업무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추진된다.

    * (‘22.1.14 0시 기준) 재택치료자 16,292명 자가격리자 91,938명

’사업단‘은 주로 사회서비스형* 유형으로 추진예정이며, 현장 상황에 따라 공공형**, 시장형 사업단*** 등 여러 유형으로 전국 226개 지자체와 255개 보건소의 희망 수요를 반영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  노인의 전문성과 역량을 활용하는 유형으로, 만 65세 이상(일부 유형 60세 이상), 월 60시간 근무, 월 급여 최대 712,800원(주휴수당 포함)
** 지역사회 공익증진을 위한 사회활동지원 유형으로. 만 65세 이상, 일 3시간(월 30시간) 근무, 월 급여 270,000원 
*** 수행기관이 카페, 편의점 등 사업단을 운영하며 노인을 채용하는 유형으로, 만 60세 이상, 참여 노인 1인당 연간 267만원 내외 지원 외에 수익금 추가 지급

  ’사업단‘의 주요 업무는 재택치료키트, 자가격리 물품 점검·배달 및 지역사회 방역 등 지자체와 보건소가 수행하는 포괄적인 방역현장 지원으로,

  안전·방역수칙 교육을 통해 노인일자리 참여자의 건강과 안전을 확보하고, 개인정보 보호 교육을 실시하여 재택치료자 등 개인정보 유출을 방지할 예정이다.

노인일자리를 활용한 방역사업은 복지시설, 학교, 지역사회에서 기존에도 운영*되고 있었지만,

   * 경로당, 어린이집 등 시설 방역사업으로 ‘22년 공공형 9,490명 사회서비스형 101명 배정

  이번 ’사업단‘은 재택치료자·자가격리자 급증에 따른 방역현장 지원으로 확대하는 것으로 보다 역량 있는 어르신들이 투입되어 더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17개 시도 지자체·보건소 대상 노인일자리를 활용한 방역 지원 사업 추가 수요 조사 결과(110명)를 반영한 98명의 어르신이 ‘사업단’에 우선 참여하며,

  향후 지속적인 추가 방역현장 업무 발굴과 노인일자리를 활용한 방역현장 적극적인 지원확대에 나설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주철 노인지원과장은 “재택치료 키트배달 등 방역현장 지원이 절실한 지금, 노인일자리 ’방역지원 사업단’은 건강하고 경험을 갖춘 베이비붐 세대의 역량을 사회에 환원하여 국민의 안전에 기여하는 의미 있는 사업이다.”라고 밝히며,

  “노인일자리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제고하고 노인일자리를 통한 긍정적인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보건소 등 지자체와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등 현장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 붙임 > 노인일자리 방역지원 사업단 운영 개요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노인일자리, 방역현장 적극 지원 나선다."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