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백신 주권 확립을 위해 국내 대표 백신 기업들 힘 모은다

  • 등록일 : 2022-05-12[최종수정일 : 2022-05-16]
  • 조회수 : 1100
  • 담당자 : 장우성
  • 담당부서 : 보건의료기술개발과

백신 주권 확립을 위해 국내 대표 백신 기업들 힘 모은다
- 국내 백신 산업계 연구개발(R&D) 역량 및 상용화 촉진 제고를 위한 「백신실용화협의체」 발족 -


국내 대표적인 백신 기업들이 백신 주권 확립과 국제 경쟁력 제고를 위해「백신실용화협의체」를 발족하고, 산업계 연구개발(R&D) 역량 강화와 백신 상용화 촉진 등을 목적으로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와 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단장 성백린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은 5월 12일(목) 오후 3시 코엑스에서 「백신실용화협의체」 발족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19로 촉발된 백신 주권 확보의 필요성을 절감하며, 미래 감염병 세계 대유행(팬데믹) 대응뿐만 아니라 필수 예방접종 백신의 자급화를 이루기 위해 기업들이 뜻을 모은 것이다.

협의체는 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이 지원하는 연구개발과제에 참여 중인 14개 국내 대표 백신 기업*들이 참여하고, 백신 실용화기술 개발 사업단이 간사기관으로서 전반적인 운영을 지원한다.
* 참여기업(가나다 순): GC녹십자, LG화학, SK바이오사이언스, 보령바이오파마, 아이진, 에이치케이이노엔, 유바이오로직스, 인테라, 제넥신, 진매트릭스, 진원생명과학, 차백신연구소, 쿼드메디슨, 큐라티스(총 14개 기업)

백신실용화협의체는 필수 예방접종 자급화 및 미래대응‧미해결 등 두 개 백신 분과로 나누어 운영하며,

백신 개발 후속단계 연구 및 신규 연구수요 발굴, 국제적 쟁점 공유, 연구 수행 애로사항 등에 대한 논의를 통해 대안을 모색하고 백신 상용화 촉진을 위해 활동할 계획이다.

이 날 발족식에서 「백신실용화협의체」 참여 기업들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백신 기업으로서 국민 건강 보호와 백신 주권 확립 및 국제 경쟁력 제고를 위해 상호 협력’ 한다는 취지의 공동협력선언문을 통해,

백신 기업의 연구개발(R&D) 역량을 강화하고 국산 백신의 상용화를 촉진하며 감염병 관련 국가 보건위기 상황 시 정부와 적극 협력하여 대응책 마련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선언했다.

성백린 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장은 개회사에서 “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은 국내 산‧학‧연‧병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는 대형 사업단으로서, 이들의 연구 역량을 발전시키고 집단 지성을 이끌어 낼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박금렬 보건복지부 첨단의료지원관은 축사를 통해 “협의체 발족 취지에 적극 공감하며, 미래 감염병 대응 및 백신개발 역량 강화를 위해 국내 대표 기업들의 전폭적 성원과 참여 속에 출범하게 된 협의체인 만큼 활발한 교류와 논의가 이뤄지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붙임> 1.「백신실용화협의체」발족식 개요
2.「백신실용화협의체」공동선언문
3.「백신실용화협의체」참여기관 목록
4. 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 소개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백신 주권 확립을 위해 국내 대표 백신 기업들 힘 모은다"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