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정부 로고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5월 2일(월)부터 전국 치매안심센터 정상운영 실시

  • 등록일 : 2022-04-27[최종수정일 : 2022-04-28]
  • 조회수 : 2672
  • 담당자 : 변연수
  • 담당부서 : 치매정책과

5월 2일(월)부터 전국 치매안심센터 정상운영 실시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최근 코로나19 유행 감소 및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 등을 고려하여 5월 2일(월)부터 대면프로그램* 운영 등 치매안심센터가 정상화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 치매예방 및 인지강화교실, 치매환자쉼터, 가족지원사업 등

그간 치매안심센터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2020년 5월 12일부터 대면 프로그램을 축소 또는 중단하고, 동영상 자료(컨텐츠) 등 온라인 자원(유튜브, 카카오채널 등)을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하여 운영해왔다.

아울러, 올해 오미크론 변이 확산에 따라 보건소 인력 중 방역 인력지원을 확대(22.2.17~)하면서 대부분의 보건소에서 직영 운영하는 치매안심센터의 정상적 운영이 더욱 어려워졌다.

* 전국 256개 치매안심센터 중 25개(병원급 기관 위탁) 외 231개 보건소 직영 운영 중

이에 4월 25일(월)부터 준비 기간을 거쳐, 5월 2일(월) 전국 256개 모든 치매안심센터가 인력 및 기능을 재정비하고 치매 환자와 가족들에게 상담, 검진, 1:1 사례 관리, 조호물품(助護物品) 제공 등의 종합적 서비스를 정상 제공하게 된다.

현재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어르신은 399만 명(치매환자 50만 명, 21.12)으로 앞으로 센터를 방문하여 치매 예방 및 인지강화교실 참여, 쉼터를 통한 낮시간 돌봄을 제공받을 수 있다.
가족들도 치매안심센터 내 가족 카페를 이용하며 치매 환자 쉼터 이용시간 동안 휴식하거나 가족 간 정보를 교환하고 자조 모임 등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다만, 지자체 상황 등 필요시 원격의료·돌봄, 배송서비스 등 비대면의 프로그램을 병행 운영하는 것도 가능하며, 치매안심센터의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거나 이용할 때에는 기본적 방역수칙을 준수하여야 한다.

* 실내외 마스크 착용의 경우 방역당국의 안내에 따라 적용
** 종사자, 외부 강사 중 3차 미접종자는 이용자와 대면 자제

김혜영 보건복지부 치매정책과장은 “치매안심센터가 정상 운영됨에 따라 치매안심센터에서 제공하는 프로그램에 치매 어르신과 가족분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한다”라면서,

“치매환자와 가족분들의 고통과 부담이 조금이라도 줄어들 수 있도록 지자체와 함께 치매안심센터 운영 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 붙임 > 1. 치매안심센터 운영재개 계획

2. 치매안심센터 개요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5월 2일(월)부터 전국 치매안심센터 정상운영 실시"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