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보다나은정부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설명

[보도설명자료][10.7.목.동아일보] 영양실조 사망자 보도 관련

  • 등록일 : 2021-10-07[최종수정일 : 2021-10-18]
  • 조회수 : 800
  • 담당자 : 손성민
  • 담당부서 : 복지정책과

보건복지부는 코로나19로 인한 취약계층의 결식예방, 영양문제 해소 및 사각지대 발굴을 위해 지속 노력하고 있음
(10월 7일 동아일보 “영양실조로 사망 345명…외환위기 후 최다” 등 보도 관련)

1. 기사 주요내용

작년 ‘영양실조 및 결핍’으로 인한 사망자는 345명으로 외환위기 이후 최다이며, 이는 코로나19로 인한 복지시설 운영 중단 및 1인 가구 증가에 기인한 것으로 복지 사각지대 해소가 필요

2. 설명내용

보건복지부는 취약계층의 먹거리 빈곤을 예방하고, 영양관리를 위해 대상자별로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 중입니다.

- 노숙인, 영유아, 노인, 임산부, 장애인 등 대상의 특성에 따라 무료급식소 운영, 도시락 배달, 보충식품 제공, 영양・식생활 교육 등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 특히, 확진자 발생, 휴원 등 돌봄 공백 상황 발생 시에도 해당 서비스가 중단되지 않도록 배달확대, 비대면 모니터링 등을 추진 중입니다.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2022년까지 찾아가는 보건복지팀을 전국 읍면동에 설치할 예정이며, 위기정보 분석을 통해 고위험군을 선제적으로 발굴*하고 있으며,

* ’15.12월~’21.9월 34차례에 걸쳐 발굴대상자 369만 명을 지자체에 통보, 현장조사를 통해 142만 명(38.5%)을 지원

- 2021년 9월부터 국민이 신청하기 전에 가능한 복지서비스를 찾아서 안내해주는 ‘복지멤버십’ 서비스를 도입, 확대해나가고 있습니다.

향후에도 보건복지부는 지속적으로 복지 사각지대 및 고위험군의 선제적 발굴 및 지원을 추진할 계획임을 알려드립니다.


※ (참고) 통계청 사망원인통계의 ‘영양실조 및 결핍’ 등으로 인한 사망은 영양소의 부족과 관련된 다양한 질환이 원인*이 된 경우로, 해당 사망에 영향을 미친 요인은 다양할 수 있어 신중한 해석이 필요합니다.

* (예) 단백질 흡수장애, 소화기능 저하, 염증 등으로 인한 중증 영양실조 등 포함

- 더불어, 통계청은 ‘식량부족’으로 인한 사망을 별도로 분류하고 있으며, 이 경우를 결식 등으로 인한 사망으로 추정할 수 있으나, 이때도 결식을 초래한 원인은 다양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보도설명자료][10.7.목.동아일보] 영양실조 사망자 보도 관련"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