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점자보기

코로나19 및 미래 감염병 대유행 예방, 대비, 대응을 위한 국제공조 강화 방안 논의

  • 등록일 : 2022-06-21[최종수정일 : 2022-06-21]
  • 조회수 : 1799
  • 담당자 : 정윤진
  • 담당부서 : 국제협력담당관

코로나19 및 미래 감염병 대유행 예방‧대비‧대응을 위한 국제공조 강화 방안 논의
- 이기일 제2차관, 주요 20개국(G20) 보건장관회의‧재무보건합동 장관회의 화상 참석 -

□ 이기일 보건복지부 제2차관은 6월 20일(월)~21일(화)간 주요 20개국(G20)「보건 장관회의」와 「재무‧보건 합동 장관회의」에 참석하여,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미래 감염병 대유행 예방‧대비‧대응을 위한 국제 보건 회복력 구축을 위한 국제공조방안을 논의했다.

 ○ 이번 회의는 올해 G20 의장국인 인도네시아 주최로 대면(욕자카르타)‧화상 혼합방식으로 개최되었으며, G20 회원국 및 초청국의 보건장관과 재무장관 및 세계보건기구 등 국제기구 등이 참석하였다.<☞붙임 : 회의개요 참고>    ※ 우리측은 사전 녹화영상 송출


□ 6월 20일 개최된 보건 장관회의에서 참석자들은 ▲감염병 대유행 예방‧대비‧대응을 위한 국제 보건 회복력 구축, ▲국경 관련 지침(프로토콜)의 조화, ▲중저소득 국가에 대한 백신 등 의료자원의 국제 생산기지 및 연구 중심지(허브) 확장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였다.

 ○ 이기일 제2차관은 코로나19를 포함한 미래 감염병 대응을 위한 국제 보건 회복력 구축을 위한 연대와 협력 강화를 목표로,

 ○ 백신 등 의료자원의 공평한 접근을 위한 G20 주도의 협력구조(거버넌스) 마련의 필요성과 유전자 정보의 적시 공유의 중요성, 중‧저소득국가의 의료자원 생산역량 강화 및 지식공유의 필요성 등을 강조하였다.

   - 특히, 코로나19 발생 초기 국제 인플루엔자정보공유기구(GISAID*)를 통해 국가 간 유전자 정보를 공유하여 새로운 변이 발견과 백신 개발을 촉진한 경험을 바탕으로, 해당 기구의 개방성과 접근성을 강화하여 더 많은 국가들의 참여를 독려할 필요가 있음을 제언하였으며,

    * Global Initiative for Sharing All Influenza Data, GISAID: 공공‧민간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유행 및 팬데믹 바이러스 데이터에 대한 신속하고 개방적인 접근을 지원하는 민관협력 비영리기구

   - 지식공유와 관련하여, 올해 10월 개최 예정인 「세계 바이오 서밋」을 통해 미래 감염병 대응을 위한 지식공유의 장을 마련할 예정임을 밝히며, G20 차원의 관심과 지원을 당부하였다.

  ○ 또한, 이번 회의에서는 코로나19 감염병 대유행에 대응하며 상대적으로 관심과 투자가 소홀해진 결핵 대응과 원헬스* 접근법 및 항생제 내성** 대응을 위한 국제적인 공조 필요성에 대한 논의도 진행되었다.

    * 원헬스(One-Health): 사람의 건강은 동물 및 환경과 하나로 연계되어 있음을 인식하고 각 분야에 최적의 건강을 제공하기 위해 다학제적 협력과 대화를 추진해나가는 전략
   ** 항생제 내성(AMR, Antimicrobial Resistance): 세균 등이 항생제에 대해 저항능력이 생겨 생존 혹은 증식되는 것으로 감염질환 치료가 어려워진 상태를 총칭

   - 이기일 제2차관은 결핵 등 기존 감염병에 대한 투자 확대 필요성에 공감하며, 원헬스 접근법 및 항생제 내성과 관련한 한국의 범부처 공동대응체계 등을 소개하였다.

□ 6월 21일 개최되는 재무‧보건합동회의에서는 감염병 대유행 예방‧대비‧대응을 위한 금융중개기금* 마련 및 재무-보건 분야의 조화를 위한 조정기구 설립에 대해 논의한다.

    * 금융중개기금(FIF, Financial Intermediary Fund): 감염병 대응, 국제 식량문제 대응 등 공공분야 지원을 위한 공공 및 민간 자원을 활용한 자금조달 시스템

 ○ 이기일 제2차관은 보건당국과 재정당국 간 보건위기에 대한 인식공유와 긴밀한 협력 없이는 보건 분야에 대한 안정적인 재원조달이 어려움을 강조하고, 재무-보건 분야 간 조정기구 설립 필요성에 공감하면서,

   - 효율적인 기구 설립을 위해 기존에 존재하는 협력구조(거버넌스)와의 연계성에 대한 고려가 필요함을 제언할 예정이다.

□ G20 회원국은 이번 회의에서 논의된 내용을 심화‧발전시켜 국제보건체계의 취약성을 극복하고 향후 보건위기에 대비하기 위한 대응 전략을 담은 공동선언문을 마련해나갈 예정이다.

   - 올해 「보건장관회의」와 「재무‧보건 합동장관회의」는 두 차례 개최되며, 2차 회의는 각각 10월과 11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이기일 제2차관은 “코로나19를 비롯한 세계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감염병 대응을 위해서는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글로벌 보건 회복력 구축이 필수적”이라며, “앞으로 진행될 논의에 한국 역시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 소임을 다할 것”이라 밝혔다.

  <붙임> 2022년 G20 보건장관회의 및 재무보건 합동장관회의 개요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코로나19 및 미래 감염병 대유행 예방, 대비, 대응을 위한 국제공조 강화 방안 논의"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