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메인네비게이션

보도자료

코로나19 「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첫 확충

  • 등록일 : 2020-10-19[최종수정일 : 2020-10-19]
  • 조회수 : 1203
  • 담당자 : 안제현
  • 담당부서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중앙사고수습본부

코로나19 「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첫 확충
- 국립중앙의료원 중환자용 음압격리병동 30병상 본격 가동 -

보건복지부 강도태 제2차관은 10월 19일(월) 15시 국립중앙의료원에서 개최하는 「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음압격리병동)」 준공식에 참석하였다.

이번에 신축된 음압격리병동은 지상 3층 규모, 총 30개 음압치료병상을 갖추고 있으며, 정부의「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 확충 지원」사업을 통해 마련, 앞으로 코로나19 중환자 치료 병상으로 활용된다.

「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 확충 지원」사업은 중증환자 치료역량이 높은 의료기관의 치료병상 확충(시설․장비 등) 예산 지원을 통해 감염병 대응체계를 구축하는 것으로,

정부는 총 23개 의료기관에 총 1,054억 원을 지원, 내년 상반기까지 총 416병상을 마련하여 코로나19가 대규모로 재확산되더라도 중환자 병상이 부족하지 않도록 병상을 마련 중에 있다.

또한, 정부는 국립중앙의료원 음압격리병동의 신속한 운영을 위해 올해 간호 인력 78명의 신규 채용을 지원하였고, 이에 대한 운영 예산도 약 9억 원 지원할 예정이다.
국립중앙의료원은 코로나19 첫 환자 발생부터 ▴치료병원 간 협력체계 구축, ▴코로나19 진료지침 발간, ▴수도권 공동대응 상황실 운영을 통한 환자 치료 병상 배정·전원 등 중앙감염병병원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 (‘17.2.10 보건복지부 고시) 국립중앙의료원을 중앙감염병병원으로 지정

중앙감염병병원의 주요 기능

  1. (진료‧검사) 고위험 감염병 환자 등에 대한 진단‧검사 및 격리‧치료
  2. (교육‧훈련) 의료기관 감염병 대응 전문인력에 대한 교육‧훈련
  3. (연구‧개발) 입원환자 사례중심 임상연구, 진료지침 및 치료기술 개발
  4. (자원관리) 감염병 대응 자원(병상‧시설‧인력‧장비) 모니터링 및 평가
  5. (의뢰‧회송) 감염병 환자 배정‧전원, 환자 입‧퇴원 현황 모니터링
  6. (위기대응) 위기대응 매뉴얼 마련, 위기 대응훈련 실시·평가

강도태 2차관은 중앙감염병병원 음압격리병동 준공식에서 “많은 코로나19 환자들이 일상으로의 복귀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해주신 의료진과 직원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라고 격려하였으며,

“신축된 음압격리병동이 중앙감염병병원의 실질적 역할을 확대하는 초석이 되어 앞으로도 국립중앙의료원이 우리나라 감염병 대응에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하였다.

또한, “정부는 앞으로도 코로나19의 적극적 대응에 예산과 인력을 아끼지 않고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 참고1 > 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음압치료병동) 준공식 계획(안)
< 참고2 > 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음압격리병동) 사업개요

공공누리 제1유형
보건복지부가 창작한 "코로나19 「중증환자 긴급치료병상」첫 확충"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 담당부서 : 홍보기획담당관

홈페이지 기능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