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알림

전체

사용중지 대상 의료기기 선정

  • 작성일1999-11-03 09:38
  • 조회수8,638
  • 담당자공보관실
  • 담당부서공보관실
보건복지부는 「인공호흡기」,「마취기」및 「인공심박조율기」등 24종의 의료기기가 Y2K 문제가 발생할 경우 환자의 생명에 위해를 끼칠 수 있다고 판단하고, 각 의료기관에서 오는 11월말까지 Y2K문제를 해결하지 못할 경우 사용중지 조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 Y2K 미해결 의료기기의 사용중지를 통한 Y2K문제 사전 예방 ○ 이와 같은 조치는 24종의 의료기기가 Y2K 문제를 해결하지 않고 사용할 경우 심각한 오작동을 일으키거나 갑자기 작동이 멈추어 환자의 생명 유지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Y2K문제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고 Y2K 문제로부터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서 취해진 것으로 밝혔다. ■ 심장충격기, 인공호흡기 등 24종이 사용중지 대상 ○ 그 동안 보건복지부는 Y2K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234종의 의료 기기를 보유하고 있는 의료기관 현황과 문제해결 여부를 파악하고 이를 DB로 구축해 왔으며, - 이중 환자생명에 위해를 끼칠 수 있는 의료기기를 선정하기 위하여 식품의약품안전청, 대한의사협회, 대한병원협회, 서울대병원 등 7개 기관으로부터 의견을 수렴하여 179종을 선별하였다. - 179종 중 4개 기관 이상에서 공통으로 선정한 것으로서, 중환자실 및 응급실 등에서 주로 사용하며 환자의 생명유지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의료기기를 중앙약사심의위원회의 자문을 거쳐 심장 충격기, 인공호흡기 등 24종의 의료기기를 선정하여 이를 Y2K문제 미해결 시 사용중지 대상으로 확정하였다.(상세내역 : 붙임자료 참조) ○ 현재 사용중지 대상 24종의 의료기기는 918개 병원급 의료기 관에 11,244점이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으며 이중 인공신장 기가 3,590점으로서 가장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 앞으로 보건복지부는 이들 의료기기를 갖고 있는 의료기관의 Y2K 문제 해결 여부를 추적 관리해 나가고 11월말까지 Y2K문제를 해결 하지 못하면 12월중으로 사용중지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사용중지 기기는 「사용불가」라는 적색의 태그(Tag)를 부착 ○ 또한 사용 중지된 의료기기를 보유한 의료기관에서는 각 기기 마다 「사용불가」(적색)라는 태그(Tag)를 부착하도록 하고, 관리담당자를 지정하여 수시로 점검하여 이를 모르고 사용하는 일이 없도록 의료기관 종사자들에게 주의를 촉구하는 한편, - 사용 중지된 의료기기의 Y2K문제가 해결될 경우에는 관할 시·도의 확인을 거쳐 즉시 해제되므로 각 의료기관에서는 문제해결에 적극적으로 대처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 사용중지 대상 의료기기명을 첨부합니다. { 담당 : 의료정책과 Y2K의료기기 대책반 503-6494 } 사용중지.hwp
공공누리 제1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