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알림

보도설명

[보도설명자료][9.18.국민일보]_노인일자리_관련

  • 작성일2023-09-18 13:14
  • 조회수1,221
  • 담당자최단비
  • 담당부서노인지원과


저소득 노인의 소득보장을 위해 노인일자리를 지속적으로 확대합니다

- 국민일보 9월 18일자 보도에 대한 설명 -



1. 기사 주요내용


□ 9.18일 국민일보「살 만한 ‘파워 시니어’조준하는 노인 일자리... 뒷전 밀린 빈곤 노인?」 제하의 기사에서



 ○ “신규 노년층 대응을 위해 민간형 노인 일자리를 확대”


 ○ “공익형 일자리의 개수는 확대되나 노인인구의 급속한 증가로 사실상 축소”


2. 설명내용


□ 저소득 노인의 소득보장을 위한 노인일자리는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임


 ○ 노인일자리는 공익활동형·사회서비스형·민간형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내년에는 노인일자리를 올해보다 14.7만 개 늘린 103만 개로 확대


 ○ 이 중 공익활동형과 사회서비스형 모두 저소득 빈곤노인을 위한 일자리로 공익활동형은 올해 60만 8천 개에서 65만 4천 개로 4만 6천 개 늘었으며, 사회서비스형은 올해 8만 5천 개에서 15만 1천 개로 6만 6천 개 늘어남


    * (참여자 평균 연령) 공익활동형 77세, 사회서비스형 71세(참여동기) ‘경제적 이유’가 공익활동형 76.7%, 사회서비스형 69.3%


□ 노인일자리는 참여노인의 건강, 근로 능력 및 소득 욕구에 맞춰 월 30시간 이내 근무를 원하는 노인에게는 공익활동형(월 27만원)을, 


 ○ 그 이상의 근로로 더 높은 보수를 원하면 사회서비스형(월 71.3만원/60시간) 일자리를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 앞으로도 빈곤노인의 소득보장을 위해 보수가 높은 일자리 중심으로 노인일자리를 지속 확대할 계획임


□ 특히 내년에는 노인일자리 수당도 6년 만에 월 2만~4만 원 인상하여 충분한 소득을 보장받으실 수 있도록 함


    * 공익활동형 월 27만 → 29만원, 사회서비스형 월 71.3만 → 76.1만원

첨부파일
공공누리 제1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